최종편집 : 2017-10-24 06:16:28
뉴스홈 > 뉴스뷰 > 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명시, 흔적을 그리다, 광명농악대축제 놀러 오세요
10월 21~22일까지 광명시민체육관, 농악경연대회·떡메 치기·부채 만들기 등 즐길거리 풍성
등록 [ 2017년10월10일 11시23분 ]

[광명=김용환 기자] 광명시와 광명농악보존회는 광명농악의 우수성을 알리고 전통문화를 보존하기 위해 ‘제11회 광명농악대축제’를 21일부터 22일까지 광명시민체육관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11회를 맞이하는 광명농악대축제는 ‘흔적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축제 첫날인 10월 21일에는 광명전국학생농악경연대회를 시작으로 타악그룹 ‘진명’과 강원도무형문화재 제18호 ‘원주매지농악’의 특별 공연이 광명시민체육관 대리석광장과 광명오픈아트홀에서 선보인다.
 
둘째 날인 22일에는 각 동 주민센터 동아리의 신명나는 농악경연과 경상남도 무형문화재 제39호 ‘함안농요’가 특별 출연하며, 광명농악발표회, 대동놀이를 끝으로 축제가 막을 내린다.
 
특히 시민참여 프로그램으로 가훈 써주기, 상모돌리기, 인절미 만들기, 부채 만들기 등 즐길거리가 풍성하게 마련됐다.
 
이번 축제로 농악놀이를 통해 시민 간 결속과 유대감을 강화하고 신명나는 한바탕 놀음으로 마을 공동체 형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환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군포시, 오는 15일 ‘2017 군포다문화 한마당’ 당정근린공원에서 개최 (2017-10-10 11:28:28)
안성시, 2017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성황리 마무리 (2017-10-09 11:3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