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1-24 08:47:17
뉴스홈 > 뉴스뷰 > 이슈/논단 > 현장고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시, '시민생명 담보' 태풍불면 안전 장담못해
장마철 안전점검 시급 '시민안전 급선무'
등록 [ 2016년07월05일 06시26분 ]
안양시 곳곳에서 장마철 안전점검이 시급히 요구되어 진다.

빗발이 굵어지는 요즘 장마철에는 특히 태풍이 불면 간판도 떨어지고 나무도 뿌리째 뽑히고 지붕도 날라가고 하는 일들이 비일비재하게 일어난다.

이에 각 지자체 책임자들과 시장들이 위험요소가 있는 곳을 긴급점검한다든지 안전 시찰을 한다든지 하는 일들이 그러한 이유에서 비롯된다.

안양시 만안구 박달삼거리 육교부근에 위치한 전봇대가 위태롭게 서 있는 고발현장을 안양신문 환경지킴이 신선주 기자와 함께 찾아가 보았다.

보기만 해도 위태롭고 가슴철렁할 정도로 위험스럽게 전봇대가 양쪽으로 갈라져 있다.  그 갈라진 틈도 금이 간 것을 넘어서 쩍쩍 벌어져 있다.

시민들이 보행로를 걸어가다가 툭 부딪히기만 해도 넘어갈수 있을 정도로 심하게 파손되어 있다.

안양시청과 한전에서는 시급히 점검하고 전봇대를 제거 내지 교체 해야 할 것으로 보여진다.

강광수 기자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말로만 외치는 안전 ‘Go Out' (2016-09-12 10:13:02)
[현장고발] 안양천은 살리고! 안양산은 죽이고! (2016-06-13 09:0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