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지역 맞춤형 일자리 창출에 총력 “2만 5천개 일자리 창출 목표로 1,150억원 투입”

23
안양시청사

[안양=이정아 기자] 안양시(시장 이필운)는 올해 25,507개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설정하고 1,150억원을 투입해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활성화를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일자리별 세부 내용을 살펴보면 ▲ 공공근로, 지역공동체일자리, 노인일자리 등 직접일자리창출 분야에 4,750개 ▲ 직업능력개발훈련 235개 ▲ 일자리센터, 여성인력개발센터, 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통해 17,236개 ▲ 고용 장려금 및 창업지원 2,031개 ▲ 일자리 인프라 구축 분야 955개 ▲ 기업 등 유치․신설․확장 분야에 300개를 목표로 세웠다.

시는 일자리 창출 목표 달성을 위해 권역별 취업 박람회 2회, 작은 취업 박람회 6회, 특성화고 학생을 대상으로‘찾아가는 JOB상담’․ 잡콘서트, 구인․구직 만남의 날 운영 등의 취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관내의 유망기업들이 집적해 있는 평촌․관양․석수스마트스퀘어 기업체 방문을 통해 구인업체를 파악하는 등 일자리 발굴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이필운 안양시장은“지난 해 28,224개의 일자리를 창출해 목표 대비 114%를 달성했다며, 올해에도 지역특성과 여건에 맞는 맞춤형 일자리를 창출해 일하고 싶은 사람은 누구나 일할 수 있는 고용환경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 남기기

내용을 입력해 주세요
이름을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