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이재명 시장, 예술 찬양론 “삶과 지역을 바꾸는 힘 있다”

60
태평 공공예술창작소 개소식

– 25일 수정구에 태평공공예술창작소 개소… 문화예술 통한 도시재생, 창작활동 전개

[성남=김용환 기자] 이재명 성남시장은 25일 오후 성남시 수정구에서 열린 태평공공예술창작소 개소식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 시장은 창작소에 입주한 작가들과 만나 문화예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시장은 “문화예술은 즐기고 소비하는 것 이상의 가치와 힘이 있다. 예술은 사람의 삶을 바꾸고 지역을 바꿔내기도 한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문을 연 태평공공예술창작소는 예술 창작 지원 뿐 아니라 지역주민, 작가 등과 함께 도시재생사업 등의 활동도 펼친다

창작소의 각 공간들도 이를 위한 장소들로 구성됐다.

태평창작소 지하1층에는 주민들과 작가들이 함께 만나는 ‘열린공간 T룸’이 들어섰다.

태평동의 영어표기 첫 글자에서 이름을 따온 ‘T룸’은 주민들이 차를 마시며 문화예술을 체험, 감상할 수 있는 복합공간이자 주민들의 사랑방 역할을 한다.

또한 지상 1, 2층에는 작가 스튜디오와 사무공간이 마련돼 다양한 문화예술 창작활동을 할 수 있다.

시는 지난해 12월 말부터 태평창작소에서 활동할 입주작가를 공모해 현재 시각예술분야 작가 3명과 문학작가 1명을 선발했다.

태평창작소는 지난해 7월 개소한 신흥창작소에 이어 성남에서 두 번째로 만들어진 공공예술창작소다.

댓글 남기기

내용을 입력해 주세요
이름을 입력해 주세요